카드뉴스 큐레이션당건인의 당뇨/건강상식당건인의 당뇨생활

당뇨관리기초-1강 목표를 세워라

당뇨가 걸렸다고 좌절하거나 포기, 방치하는 일이 있어서는 절대 안 됩니다.
당뇨는 관리만 철저하게 한다면 얼마든지 건강하게 살 수 있기 때문입니다.
제1부와 제2부의 강의를 공부하면서 당뇨의 무서움과 당뇨에 대해 알았다면 이번 당뇨관리기초 코너(총 5강)는 당뇨를 이겨나가는 방법을 학습하면서 자신감과 삶의 의욕을 살리기 위함입니다.

당뇨관리의 가장 중요한 것은 본인 스스로 관리하겠다는 의지력이며, 의지력이 있다면 지금부터는 목표를 설정하는 것입니다.
가령, 현재 식후혈당이 500mg/dL이라면 1주일 후에는 400, 15일 후에는 정상혈당으로 만들겠다는 목표입니다.

어느 정도 관리가 되기 시작한다면 식전은 80~110, 식후는 100~160 정도로 젊을수록 더 철저히 관리해야 합니다.

또한, 자신이 현재 300mg/dL이상 고혈당이고 2형 당뇨라면 인슐린으로 치료할 것인지 경구혈당강하제로 할 것인지도 담당 선생님과 상의해서 적극적인 치료를 해야 할 것입니다.

당뇨는 친구, 가족이 치료해 주는 것이 아닙니다.
심지어 담당의사도 치료를 도와주는 역할만 할 뿐입니다.
오직 자신만이 치료할 수 있으며, 긴 세월을 싸워 이겨 나가야 한다는 점을 명심하고 지치고 힘 들더라도 스스로가 의사가 되어 채찍질을 해야  합니다.

당뇨 커뮤니티 같은 곳에서 같은 당뇨인과 모임을 갖거나 온라인상에서 대화를 나누는 것도 꾸준한 관리에 큰 도움이 됩니다.

참조 : http://cafe.naver.com/dangsamo [당뇨와건강 커뮤니티]

Print Friendly, PDF & Email

댓글 남기기

Check Also
Close
https://pf.kakao.com/_xcxdxmUxl
https://partner.talk.naver.com/ct/partner/wc9o7k